우리는 일 년 후면
다 잊어 버릴 슬픔을
간직하느라고
무엇과도 바꿀 수
없는 소중한 시간을
버리고 있습니다.
소심하게 굴기에
인생은 너무나
짧습니다.


- 카네기